전체메뉴
유튜브 1천만 뷰 돌파…뉴미디어 시대 선도
2023년 09월 21일(목) 00:00
광주일보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이 지난 19일 기준으로 1000만 조회 수를 돌파했다. 호남지역 신문사 최초로 달성한 쾌거로 호남의 대표 언론인 광주일보가 전통 레거시 미디어에 이어 뉴미디어 시대 지역 언론도 선도하고 있다는 방증이다.

광주일보는 레거시 미디어인 인쇄 매체의 영향력을 유지하면서도 시대 흐름인 뉴미디어 시대에 맞춰 2017년 1월 11일 유튜브 채널을 개설하고 운영해 왔다. 비교적 짧은 시간에 조회 수 1000만 뷰 달성을 이루게 된 데는 활자와 영상을 결합한 다채로운 콘텐츠를 신속하게 선보였기 때문이다. 이슈가 있는 현장에 빠르게 접근해 심층 보도하고 독자들의 관심이 많은 국내 프로야구 최대 인기 팀인 KIA타이거즈 관련 소식과 남도의 맛과 멋 관련 콘텐츠를 생산한 것이 주효했다.

보도 관련 대표적인 킬러 콘텐츠는 전두환 손자 전우원 인터뷰다. 지난 3월 30일 내보낸 전우원 인터뷰는 단시간에 전국적인 관심을 모으며 85만 뷰를 기록했다. 당시 전우원은 할아버지인 전두환을 대신해 5·18 학살에 대해 사죄하기 위해 광주를 찾았는데 점심도 거른 취재기자가 끈질기게 동선을 추적해 빨래방이란 이색 장소에서 인터뷰를 성사시켜 전국적인 화제를 낳았다.

‘야구 도시’ 광주에 걸맞게 KIA타이거즈를 소재로 한 다양한 스토리도 매주 3~5개씩 업로드하는데 영상 1개당 평균 1만~5만명이 시청할 정도로 꾸준히 인기를 누리고 있다.

다매체 시대, 언론도 다양한 방식으로 독자와 소통하고 있다. 광주일보는 레거시 미디어의 본류를 유지하면서도 뉴미디어 시대에 맞게 유튜브 등을 통해 쌍방향 미디어의 역할에도 소홀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 넘쳐나는 영상 콘텐츠 속에서 가짜 뉴스가 범람하고 있다. 광주일보 유튜브 채널은 앞으로도 철저한 검증과 취재를 통해 진짜 뉴스의 진면목을 보여주는 콘텐츠 생산으로 독자들의 호응에 부응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