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완도 해산물 맛·영양 만점 이유 있었네
해수·해산물 영양학적 관계
군, 연구 용역 결과 보고회
갯벌·암석 영향 영양분 풍부
2023년 06월 28일(수) 17:25
완도 바닷속 해조류.<완도군 제공>
완도 해산물이 맛있는 이유는 뭘까.

완도군은 완도 해산물의 우수성은 해저 맥반석 기반암, 갯벌, 해수 성분의 영향으로 비롯됐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고 28일 밝혔다.

군은 해양환경과 해산물의 영양학적 관계에 대한 과학적 근거를 마련하고자 연구 용역을 했다.

최근 열린 ‘완도 지역 해수 성분과 해산물의 영양학적 관계’에 대한 최종 보고회에서 순천대학교 김정빈 교수와 전남대학교 김태훈 교수가 완도 지역 연안 해수의 화학적 성분(유기탄소, 용존 무기 영양염, 미량원소)을 분석한 결과를 발표했다.

김태훈 교수는 완도의 해산물 양식장 주변 해수를 대상으로 계절별(총 4회) 영양염류와 미량금속 성분을 조사했다.

조사 결과 완도 지역 해수 중 유기물(유기탄소)이 대조군과 비교했을 때 탄소 흡수량이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 완도 해산물의 원소 함유량 분석 결과 갯벌과 암석 영향으로 칼륨 나트륨 아연 함량이 높고, 전복 바지락 채취 지역의 암석과 갯벌에는 칼륨 나트륨 철 아연 등이 함유된 것으로 드러났다.

미역 다시마 등 해조류에는 필수 아미노산이 많이 함유돼 있고, 바지락 꼬막은 철 아연 함량이 전반적으로 높았다고 군은 전했다.

특히 완도 해역 대부분이 정화 작용이 우수한 맥반석으로 형성돼 청정한 바다 환경에 영향을 주고 있으며, 해조류 성장에 필수적인 영양염류를 많이 생성해 다양한 생물종이 서식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연구 결과를 토대로 완도 해산물의 우수성을 홍보해 소비 활성화에 보탬이 될 수 있게 하겠다”고 말했다.

/완도=정은조 기자·전남총괄취재본부장 ejhung@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