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강진군, ‘찾아가는 백신버스’로 백신 접종률 높인다
2021년 11월 18일(목) 16:47
강진군이 코로나19 확산 차단과 함께 백신 접종률을 높이기 위해 ‘찾아가는 백신버스’를 운행한다.

찾아가는 백신버스는 현재 보건소에서 운영 중인 물리치료버스와 치과이동진료버스 2대를 활용해 준비됐으며, 의사 1명, 간호사 2명, 행정요원 2명을 1개팀으로 하는 2개팀이 가동된다.

오는 12월1일부터 10일까지 군동면과 신전면을 시작으로 운영하며, 60세 이상 군민의 코로나19 추가접종에 투입된다.

이번 찾아가는 백신버스는 추가접종 뿐만 아니라 내국인 미접종자, 외국인 불법체류자등 미접종자도 본인이 희망할 경우 이용할 수 있다.

군은 또 10월 말 종료예정이던 예방접종센터를 11월까지 주 3회(수, 목, 금) 연장 운영한다.

이승옥 강진군수는 “최근 확진자 대부분이 돌파감염자로 2차접종 후 5개월이 지난 주민께서는 반드시 이번 기회에 추가접종을 받고 방역수칙을 지켜 전국 최저 발생지를 지켜가자”고 당부했다.

/강진=남철희 기자 choul@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