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눈길 끄는 톡톡행정] “전통시장 갈 수 없다면 로그인 하세요”
곡성군 전통시장 라이브커머스 진행 호응
2021년 06월 07일(월) 01:20
곡성군이 오는 8일 그립(Grip) 어플을 통해 곡성기차마을전통시장 라이브커머스를 진행한다. <사진>

라이브커머스는 실시간 동영상 스트리밍을 통해 상품을 소개하고 판매하는 것을 말한다.

핸드폰에 그립 어플을 설치하면 누구든지 곡성기차마을전통시장 쇼핑을 즐길 수 있다. 상인들도 친근하게 소비자와 만나 자신의 상품을 상세하게 알릴 수 있다.

이번 라이브커머스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침체된 전통시장에 활력을 불어넣고자 곡성군이 추진했다.

과일, 채소, 건어물 등 다양한 물품이 라이브커머스를 통해 판매될 예정이다. 곡성군에서 배송료를 지원하기 때문에 소액 구매도 부담이 없다. 군은 지난달 13일 4시간 동안 그립(Grip) 라이브커머스를 진행한 바 있다.

당시 첫 라이브 커머스임에도 불구하고 53명의 소비자가 248개의 물품을 구매하며 가능성을 보였다.

진행자가 시장을 돌아다니며 상품을 카메라로 비춰주고 신선도 등 고객의 궁금사항에 대해 답변하면서 상품에 대한 신뢰를 높였다는 평이다. 상품은 당일 우체국 택배로 배송, 소비자가 다음날 집에서 받아볼 수 있게 했다.

곡성군 관계자는 “라이브커머스를 통해 상인들이 직접 생산한 채소를 빠르게 판매하고, 전통시장을 널리 알리기도 하는 1석 2조의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며 “소비자 반응을 검토해 라이브커머스를 지속적으로 추진할 지 결정할 방침이다”고 말했다.

/곡성=박종태 기자 pjt@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