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BTS, RM·뷔 입대…12일 지민·정국까지 전원 병역 의무 이행
2023년 12월 11일(월) 10:50
RM과 뷔 [인스타그램·위버스 캡처]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RM과 뷔가 11일 현역으로 육군에 입대한다.

12일 지민과 정국까지 입대하면 방탄소년단 멤버 전원이 병역 의무를 이행하게 된다.

맏형 진은 작년 12월, 제이홉은 올해 4월 각각 입대했고 슈가는 지난 9월부터 사회복무요원 근무 중이다.

RM은 전날 팬덤 플랫폼 위버스를 통해 “지난 10년간 방탄소년단으로 살 수 있어서 너무 행복했다”며 “이 시기가 우리 모두에게 낯설고 새로운 영감과 배움의 시기가 될 거라 믿는다”고 소감을 전했다.

그는 “잠시 동안 안녕”이라며 “언제 어디서든 우리가 우리이도록! 미래에서 만나자”고 인사도 건넸다.

뷔는 지난 5일 위버스 라이브를 통해 “설렌다”며 “같이 (군대에) 가는 친구들이 저보다 어릴 수 있겠지만 그들과 이야기하면서 새로움도 얻을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멤버들과 소속사 측은 팬들에게 입영 당일 훈련소에 찾아오는 것은 삼가달라는 당부도 함께 전했다.

RM, 뷔, 지민, 정국의 전역 예정일은 오는 2025년 6월이다. 방탄소년단 멤버들과 소속사는 2025년 완전체 활동 재개를 희망하고 있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