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깨비버스·추추버스’ 타고 곡성 여행
곡성읍 순환형 투어버스
5일부터 시범 운행 후
내달 1일 정상 운영
2022년 03월 02일(수) 00:30
‘깨비버스’
곡성군의 대표 관광지를 투어하는 ‘깨비버스’와 ‘추추버스’가 5일부터 운영된다.

깨비버스는 곡성읍 순환형 투어버스이며 눈길을 끄는 핑크빛과 귀여운 도깨비 캐릭터로 꾸며져 어린이의 시선을 잡는다.

깨비버스는 ‘기차마을-6070청춘공작소&낭만공방-감성충전길-갤러리107-곡성성당-기차마을전통시장-뚝방마켓-기차마을’을 1일 7회 순환한다. 최대 탑승 인원은 19명이다.

유럽형 트램을 형상화해 낭만적인 분위기를 느낄 수 있는 추추버스는 섬진강변을 따라 주요 여행지를 순환하는 투어버스다. ‘기차마을-심청한옥마을-가정역-압록상상스쿨-가정역-심청한옥마을-기차마을’을 1일 4회 운행하며 최대 31명까지 탑승할 수 있다.

추추버스.
깨비버스와 추추버스는 한 달여동안 무료 시범 운행을 한 뒤 부족한 점을 개선해 4월 1일부터 정상 운영할 예정이다.

탑승권 소지자는 당일 기준 횟수 제한 없이 이용할 수 있으며 코스 내 모든 정류장에서 승하차가 가능하다.

/곡성=박종태 기자 pjt@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