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광주도시철도, 임대료 감면 연말까지 연장
2021년 09월 13일(월) 07:00
광주도시철도공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제적 고통을 받는 소상공인을 위해 역구내 임대시설 등에 대한 임대료 감면을 연말까지 연장한다”고 9일 밝혔다.

공사는 지난해부터 올 상반기까지 1억2000만원 규모의 임대료를 감면했으며, 이번 연장을 통해 7월부터 12월까지의 임대료 50%인 5000여만원을 추가 감면 지원한다.

또 전통시장 및 지역 업체와의 상생 마케팅, 광주상생카드를 비롯한 지역 화폐 활성화 등 위축된 지역경제 회복을 위해 다각적인 지원을 펼치고 있다.

광주도시철도공사 윤진보 사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의 고통을 나누는 마음으로 임대료 인하를 결정했다”면서 “함께 위기를 이겨내는 광주정신으로 지역공동체의 발전을 이뤘으면 한다”고 말했다.

/박진표 기자 lucky@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