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광주FC 이러다 우승?…브라질 공격수 빅톨 영입
195㎝ 큰 키에도 스피드 뛰어나
“팬들에게 자랑스러운 팀 될 것”
2024년 01월 10일(수) 19:50
광주FC가 가브리엘에 이어 브라질 ‘특급 공격수’ 빅톨을 영입했다.

광주는 10일 팀 공격을 이끌 새 외국인 공격수 빅톨(26·Joao Victo Magno de Souza Machado·사진)과의 계약 소식을 전했다.

최전방 공격수인 빅톨은 경합 상황에서 195㎝의 큰 키를 활용해 우위를 점하며, 좋은 헤더 능력도 갖추고 있다. 큰 키에 비해 스피드도 뛰어나 압박과 역습 상황에서의 움직임도 좋은 평가를 받는다.

또 동료를 활용한 연계 플레이와 결정력에서 강점을 보인다.

2015년 아르술FC (리우데자네이루주 1부)에서 프로 생활을 시작한 빅톨은 메이라스 등에서 임대 생활을 거쳐 2018-19시즌 포르투갈 스포르팅 브라가B 팀으로 임대돼 포르투갈에서 유럽 무대에 데뷔했다.

빅톨은 2022-23시즌 룩셈부르크 F91 뒤들랑주로 이적한 뒤 리그 28경기에 나와 17골 14도움이라는 커리어 하이를 기록했다. 2023년에는 브라질 고이아스EC (세리에 A)로 이적해 19경기 출전 3골 2도움의 성적표를 작성했다.

빅톨은 “새로운 환경이 낯설지만 적응하고 있다. 재미있는 축구를 하는 광주라는 팀의 한 부분이 되고 싶은 마음이다”며 “아시아챔피언스리그(ACLE)에 나가는 광주가 어떤 팀인지 상대에게 각인시키고 팬들이 우리를 자랑스러워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입단 소감을 밝혔다.

/김여울 기자 wool@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