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광주 고교생들 “5·18 계승 교육환경 구축을”
고교학생의회, 학생 참여 가능한 5월단체 증설 등 요구
2023년 05월 18일(목) 20:30
광주 고교생들이 5·18 정신을 계승하고 실천할 수 있는 교육환경을 구축해달라고 촉구했다.

광주시고등학교학생의회(이하 고등의회)는 18일 광주학생독립운동기념회관 입구에서 ‘5·18민주화운동에 대한 인식 제고를 촉구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고등의회는 “5·18민주화운동에 대해 형식적으로 이루어지는 정보 전달만을 위한 교육을 지양하고, 역사를 스스로 생각해 볼 수 있는 새로운 교육 방안을 모색해 달라”고 요구했다. 이어 “학생들에게 5·18민주화운동에 대한 그릇된 인식을 심어줄 수 있는 역사 왜곡과 민주주의 정신을 해치는 정보들을 배척하고, 올바른 정보를 분별력 있게 습득할 수 있도록 여러 매체의 정보 검토와 잘못된 정보 수정을 요구한다”고 강조했다.

이들은 ▲5월 민주화 운동에 대한 정보 접근 확대 ▲5·18 민주화운동에 대한 왜곡을 바로잡는 교육 ▲학생 참여가 가능한 5월 단체 증설 ▲5월 정신 체험 기회 확대 등을 요구했다.

제12기 고등의회 박성현(광주고 3년) 의장은 “이번 성명은 5·18민주화운동의 역사가 미래세대까지 계승될 수 있도록, 올바른 교육을 통해 모든 학생이 5·18 정신을 기억하길 바라는 마음에 발표했다”며 “광주만의 5·18이 아니라 대한민국의 5·18, 세계의 5·18이 되도록 함께 행동하겠다는 의지를 담았다”고 말했다.

/윤영기 기자 penfoot@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