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여수산단에 석유화학플랜트 방폭·화재안전 인프라 구축
255억 규모
2023년 05월 03일(수) 18:30
여수산단 전경.<광주일보 자료사진>
국내 최대 화학산단인 여수 국가산업단지에 255억원 규모의 ‘석유화학플랜트 방폭 및 화재안전 인프라’가 구축된다.

여수시에 따르면 산업통상자원부 주관 ‘전남여수스마트그린산단 스마트 플랜트 방폭 및 화재안전 인프라 구축사업’에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이 선정돼 국비 165억원을 확보했다.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은 여수산단 내 미래혁신지구에 올해부터 3년간 총 사업비 255억원을 투입, 석유화학플랜트 방폭 및 화재안전 관련 시험·인증·교육 등을 위한 인프라를 구축한다.

미래혁신지구 내 전남여수산학융합원, 전남대 공정혁신 시뮬레이션센터 등의 기관과 연계해 ▲KCs(안전인증) 인증기관 및 국내외 방폭 인증 컨설팅 지원 ▲방폭분야 교육 프로그램 개발 및 전문 인력 양성 등이 추진될 예정이다.

여수시 관계자는 “이번 공모선정으로 폭발·화재 사고에 노출돼 있는 국가산단에 방폭산업 기술역량을 강화해 기업 경쟁력을 높이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여수=김창화 기자 chkim@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