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모범택시2’ 이제훈, 사이비 처단하며 시청률 16% 돌파
자체 최고 시청률 경신…주말드라마 1위
자비 없는 복수 대행으로 카타르시스 선사
2023년 03월 19일(일) 16:00
드라마 '모범택시2' /방송화면 캡처
이제훈의 속 시원한 복수 대행극 ‘모범택시2’가 시청률16%를 돌파했다.

19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오후 10시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모범택시2’ 8회 시청률은 16.0%로 집계됐다. 자체 최고 시청률이다.

전날 방송에서는 신도들의 믿음을 이용해 온갖 비인륜적인 악행을 저지르고 있는 사이비 종교단체 순백교를 붕괴시키는 과정이 속 시원하게 펼쳐졌다.

무속인으로 위장한 도기(이제훈 분)는 사이비 교주 옥주만(안상우)게 보이지 않는 죽음의 공포를 심어주며 자신을 맹신하게 했다.

신도들이 모인 예배 시간에 옥주만의 옷과 벽화를 검게 물들여 옥주만을 패닉으로 몰고 가고, 퇴마를 빙자해 옥주만에게 사정없이 매질을 퍼붓는 모습은 사이비 교주를 향했던 분노를 쾌감으로 바꿨다. 벼랑 끝으로 몰린 옥주만은 상황판단을 전혀 하지 못한 채 도기를 신처럼 떠받들며 “무섭다”고 울부짖었었다.

‘모범택시2’는 억울한 피해자들을 대신해 이제훈이 거침없이 복수를 하는 사적 복수 대행극으로 법이 처단하지 못하는 범죄자들을 단죄하며 카타르시스를 안기고 있다.

첫회 12.1%로 출발한 ‘모범택시2’ 시청률은 5회 14.7%로 상승세를 보였고, 8회 16%로 주말드라마 1위를 차지했다.

전날 방송된 조승우 주연의 JTBC 금토드라마 ‘신성한 이혼’ 시청률은 5.7%, tvN 토일드라마 ‘판도라: 조작된 낙원’은 3.9%, MBC 금토드라마 ‘꼭두의 계절’은 1.3%로 집계됐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