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장흥군, 100억 들여 수열에너지 구축 ‘친환경 도시’ 조성
장흥댐·탐진강 물 활용 수열 원수라인 구축
수열 실증단지 조성…연 2억5700만원 절감
온실가스 45%·미세먼지 42% 감축 효과
2023년 03월 06일(월) 17:20
장흥군이 장흥댐과 탐진강 물을 활용해 수열에너지 시설을 구축한다. 탐진강을 끼고 있는 장흥 시가지 전경.<장흥군 제공>
장흥댐. <장흥군 제공>
장흥군이 장흥댐과 탐진강 물을 활용해 수열에너지 시설을 구축하는 등 ‘친환경 스마트 그린도시’를 조성한다.

수열에너지 시설은 여름철에는 대기보다 낮고, 겨울철에는 대기보다 높은 물의 온도를 냉난방에 활용하는 시스템이다.

석탄에너지를 적게 사용하는 친환경 에너지원으로 탄소 배출을 낮추고 냉난방 비용까지 줄일 수 있는 장점이 있다.

군은 이번 친환경 스마트 그린도시 조성사업에 총사업비 100억원을 투입한다.

군은 장흥읍 일원에 수열 원수라인을 구축(775m)하고 공공기관 제로에너지 건축과 수열 시범 실증단지 구축, 수열 생물자원보전시설 구축, 정남진 물과학관 수열홍보관 조성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사업이 완료되면 장흥군보건소 등 수열에너지 도입기관에 온실가스 45% 감축과 미세먼지 42% 저감, 에너지 사용량 36% 절감 효과를 가져올 전망이다.

비용으로 따지면 연간 2억5700만원의 에너지 비용 감축이 기대된다.

김성 장흥군수는 “수열에너지를 안정적으로 정착시켜 ‘깨끗한 물의 도시, 친환경 스마트 그린도시 장흥’의 이미지를 확보할 방침”이라며 “단계적으로 수열에너지를 도입해 소도시형 그린뉴딜 모델을 완성하겠다”고 말했다.

/장흥=김용기 기자·중부취재본부장 kykim@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