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목포해경, 무인비행기로 해양오염 실시간 모니터링
취약해역 순찰 활동
2021년 05월 11일(화) 18:07
목포해양경찰서는 무인비행기로 해양오염을 실시간 모니터링하고 취약해역 순찰 활동을 펼치고 있다.

목포해경에 따르면 지난해 도입해 운용하는 무인비행기는 전장 1.44m, 전폭 1.80m, 무게 3.5㎏, 시속 50∼80㎞의 속도로 통신반경 10㎞, 최대 90분간 비행하며 주야간 영상 전송이 가능하다.

목포해경은 무인비행기를 활용해 관내 해양오염 감시, 방제작업 지원 등 스마트한 해양오염 예방 해상 순찰을 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해양쓰레기 사각지대인 도서지역 대상으로 쓰레기 유입 현황을 무인비행기를 이용, 광범위하게 항공 순찰을 하고 모니터링을 한 바 있다.

목포해경 관계자는 “무인비행기를 적극 활용해 스마트한 해양오염 감시체계 확립으로 안전하고 깨끗한 바다환경 조성에 앞장서 나가겠다”고 말했다.

/목포=박영길 기자 kyl@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