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KIA, 11일 ‘러브투게더데이’로 사랑 나눔
2020년 07월 09일(목) 18:20
지난해 러브투게더데이 사진. [KIA 타이거즈 제공]
KIA 타이거즈가 11일 2020시즌 제1회 타이거즈 러브투게더 데이를 열고 나눔 문화 확산에 나선다.

KIA는 11일 광주-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리는 키움 히어로즈와의 경기에서 ‘러브투게더 데이’를 개최한다.

코로나19로 무관중 경기가 진행되는 만큼 KIA는 야구 유망주 초청 대신 기아차 임직원들의 ‘랜선 응원’을 통한 기부금 적립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날 ‘랜선 응원’을 마련된 적립금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오 있는 야구 유망주들의 장비 지원에 쓰이게 된다.

KIA선수들은 ‘러브투게더’가 적힌 특별 유니폼을 입고 경기에 나서, 야구 꿈나무들을 응원할 예정이다.

한편 ‘타이거즈 러브투게더’는 국내 최초 모기업-프로구단 연계 방식의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경기 기록에 따라 KIA 선수와 구단 임직원, 기아차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설정한 기부금을 매월 적립, 시즌 종료 후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

KIA는 12일은 ‘레이디스데이’로 정하고 핑크색 유니폼을 입고 경기를 펼친다.

선수단이 착용하는 러브투게더 유니폼과 핑크 유니폼은 KIA타이거즈 온라인숍(lockerdium.co.kr)에서 구입할 수 있다.

/김여울 기자 wool@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