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강동원, 박찬욱 제작 넷플릭스 영화 ‘전, 란’ 캐스팅
조선시대 검객 천영 역
박정민·차승원·김신록 등 캐스팅
2023년 06월 07일(수) 15:25
‘전, 란’에 캐스팅된 배우 강동원 <넷플릭스 제공>
배우 강동원이 조선시대 노비 검객이 돼 액션 연기를 펼친다.

넷플릭스는 7일 영화 ‘전, 란’(戰, 亂)의 제작을 확정했다며 캐스팅을 공개했다.

이 영화의 제작에는 박찬욱 감독이 참여한다. 박 감독은 이 영화의 시나리오도 신철 작가와 공동 집필했다.

넷플릭스는 “박찬욱 감독과 넷플릭스가 함께하는 첫 한국 영화”라고 설명했다.

‘전, 란’은 임진왜란 때 조선 최고의 무신 집안 아들인 ‘종려’와 그의 몸종 ‘천영’의 이야기다. 종려는 임금의 최측근 무신이 되고, 천영은 의병이 된다.

노비의 신분이지만 뛰어난 검술로 의병이 되는 천영 역에는 강동원이 캐스팅됐다. 강동원은 이 영화에서 역동적인 액션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무과에 급제해 선조의 호위 무사가 되는 종려는 박정민이 연기한다. ‘전, 란’에서 종려와 천영은 신분을 뛰어넘어 우정을 나누지만, 각각 무관과 의병이 되면서 적으로 마주한다.

임진왜란이 발발하자 백성을 버리고 피란을 가고 전쟁이 끝나서는 자기 권력 지키기에만 열중하는 선조 역은 차승원이 맡는다.

굳센 의지의 의병 ‘범동’ 역에는 김신록, 민중을 이끄는 양반 출신 의병장 ‘김자령’ 역에는 진선규, 잔혹한 왜군 장수 ‘겐신’ 역에는 정성일이 캐스팅됐다.

‘전, 란’은 김상만 감독이 연출했다. 라디오를 소재로 한 스릴러 영화 ‘심야의 FM’(2010), ‘걸스카우트’(2008) 등이 그의 전작이다.

넷플릭스는 이 영화에 대해 “격동과 혼돈의 시대를 살아가는 사람들의 드라마에 전투와 추격 액션을 더해 장르적인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라고 소개했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