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담양군 “AI로 저성장·인구위기 대응”
국토연구원과 빅데이터 활용 도시계획 기술개발 협약
2023년 05월 21일(일) 18:10
담양군청 전경.<광주일보 자료사진>
담양군이 최근 국토연구원과 ‘빅데이터 기반 인공지능 도시계획기술 개발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빅데이터에 기반한 도시계획 기술개발에 상호협력하고 데이터 기반 도시계획 수립을 위한 자문 등을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은 담양군이 국토부의 ‘빅데이터 기반 인공지능 도시계획 R&D’기술 시범적용을 위한 실증사업 대상 지자체로 최종 선정되면서 이뤄졌다.

‘AI 도시계획R&D’는 다양한 빅데이터와 인공지능을 활용해 생활권을 설정하고 토지이용과 기반시설 수요 예측을 통해 최적의 도시계획 수립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담양군은 신용카드와 이동통신, 고속도로 통행량 등을 분석해 지역 관광자원 유발 인구와 인근 도시 연계 체험·관광인구를 추정해 생태관광에 최적화된 기반시설을 배치하는 ‘자립형 경제도시 건설’을 실현할 계획이다.

이병노 담양군수는 “인구감소, 저성장 등에 대한 국토정책에 부응하고, 빅데이터와 인공지능을 활용한 군 기본계획 수립과 플랫폼 구축을 통해 데이터 기반의 지방정부를 실현하겠다”고 말했다.

/담양=한동훈 기자 hdh@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