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뜬장’에 개 30마리 사육 ‘동물학대’ 수사
2023년 03월 30일(목) 20:35
광주시 광산구 염소농장에서 뜬장에 개를 키우며 학대한 남성이 단속기관에 적발됐다.

광주 광산구청과 광주광산경찰은 30일 광산구 오산동 자신의 염소농장에서 개 30여마리를 뜬장(바닥이 땅으로부터 떠 있는 철조망)에 키운 A씨에 대해 동물보호법 위반 혐의로 수사에 나섰다.

경찰은 ‘A씨가 개를 가두고 불법으로 도축한다’는 고발을 접수해 이날 현장 확인에 나서 동물 도축 사실 여부와 동물 구매 통로 등을 조사했다.

당시 현장에는 개 뿐만 아니라 염소, 칠면조, 닭 등도 함께 발견된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도축을 벌인 정황은 확보하지 못했다.

/김다인 기자 kdi@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