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광주시, 미취업 청년 자격증 취득비 지원
1인당 최대 20만원
2023년 03월 12일(일) 18:35
광주시는 “취업 준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의 구직 비용 부담을 덜어주고자 자치구와 함께 자격증 취득비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12일 밝혔다.

구직청년 자격증 취득비 지원사업은 어학 및 국가기술자격시험에 응시한 청년을 대상으로 1인당 1회에 한해 20만원 한도 내에서 이미 지불한 응시료를 실비 지원한다. 지원 인원은 광주시 2000명, 자치구 1500명 등 총 3500명이다.

신청 자격은 광주에 거주하는 만 19~39세 미취업 청년(재학생 포함)으로 2023년 1월 1일 이후 응시한 시험에 한해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지원 가능 자격시험은 토익(TOEIC), 토익스피킹(TOEIC Speaking), 오픽(OPIC), 텝스(TEPS), 지텔프(G-TELP) 등 어학시험 5종과 한국사능력검정시험, 국가기술자격시험 544종이다.

신청방법은 시험에 응시한 뒤 광주청년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응시 사실 확인 증빙자료와 함께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자세한 내용은 광주청년센터 홈페이지(www.gjyouthcenter.kr), 광주청년정책플랫폼(www.gwangju.go.kr/youth/), 광주 서구·남구 홈페이지, 북구 청년센터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광산구는 올 하반기에 진행할 예정이다.

김동현 광주시 청년정책관은 “구직청년이 진로 개발을 위해 필요한 자격증 취득을 지원함으로써 취업 기회를 높이는 등 청년 일자리 창출을 지원하기 위해 이번 사업을 추진했다”고 말했다.

/박진표 기자 lucky@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