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김영록 지사, 인수위 대신 ‘비전·공약위’
4개 분과 30여명 공약 실천 점검
2022년 06월 07일(화) 19:25
김영록 전남지사가 7일 오전 도청 브리핑룸에서 민선 8기 도정 비전을 마련하고 공약사항에 대한 실천방안 등을 종합 점검하는 역할을 하게 될 비전·공약 위원회 설치 관련 담화문을 발표하고 있다.
김영록 전남지사가 7일 민선8기 인수위원회를 설치하는 대신 ‘대도약 전남 행복시대’를 열기 위한 ‘민선8기 비전·공약위원회’를 설치·운영하기로 했다.

민선8기 비전·공약위원회는 선거 기간 중 현장에서 도민이 들려준 소중한 목소리를 꼼꼼하게 챙겨 지역발전의 근간으로 삼기 위한 것이다. 민선8기 도정 비전을 마련하고 공약 실천방안 등을 종합 점검한다. 공약에 포함되지 않았지만 꼭 추진해야 할 사업도 충분히 논의해 정책 과제에 포함할 계획이다.

앞으로 한 달간 운영되는 위원회는 ▲안전·환경·복지 ▲일자리·산업·에너지 ▲농·수산 ▲관광·문화 등 4개 분과 30여 명으로 구성했다. 공동 위원장은 최일 동신대 총장, 박민서 목포대 총장, 고영진 순천대 총장, 박명성 신시컴퍼니 예술감독 등이 맡았다. 위원은 학계, 사회단체, 현장 전문가, 청년 대표 등이 참여했다. 위원회 분과별로 전남도 실·국장과 간부들이 참여해 논의된 내용을 차질 없이 실천하겠다는 구상이다.

김 지사는 “비전·공약위원회가 도민 각계각층의 의견을 효과적으로 수렴해 민간차원에서 제시한 대안을 도정 정책과제로 반영하는 등 메신저 역할을 훌륭히 수행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민선8기는 전남의 미래 비전을 준비하는 ‘대도약 전남 행복시대’를 만들어야 하는 시기로, 전남이 지역 균형 발전을 주도하는 시대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윤현석 기자 chadol@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