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영암군, 5차 재난생활비 20만원씩 지급
8일~5월 6일 온라인 신청 등…2020년 1차 이후 총 55만원
2022년 04월 07일(목) 00:30
영암군이 장기화한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모든 군민에게 ‘영암군 5차 재난생활비’를 지급한다.

영암군은 제1회 추가경정예산에 재난생활비 110억원을 반영, 8일부터 5월 6일까지 1인당 20만원씩 지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군은 앞서 코로나 위기 극복을 위해 지난 2020년 1차 재난생활비 1인당 10만원을 시작으로 2021년에 2~3차로 10만원, 15만원을 각각 지급했으며, 올 초 4차 재난생활비로 20만원 등 1인당 총 55만원을 지원했다.

지급 대상은 지급기준일 4월4일 이전부터 신청일 현재까지 영암군에 주민등록을 두고 있는 군민과 등록외국인 중 영주권자(F5)와 결혼이민자(F6)이다. 주민등록상 세대주가 세대원을 포함해 일괄 신청하면 영암사랑상품권으로 지급된다.

신청은 주민들의 편의를 위해 마을별 신청일을 운영(읍 지역)하고, 마을별 찾아가는 신청(면 지역), 온라인 신청 등 창구를 다양하게 운영한다.

온라인 신청은 영암군 누리집(http://www.yeongam.go.kr)에서 영암사랑카드 발급자 또는 소지자일 경우 신청이 가능하며, 카드발급은 가까운 지역농협을 방문하거나 앱 스토어 ‘착(chak)’에 접속해 신청하면 된다. 충전된 카드는 영암사랑상품권 가맹점 어디서나 사용이 가능하다.

/영암=전봉헌 기자 jbh@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