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광주은행 ‘달라진 환테크 외화 정기예금’ 출시
2021년 11월 02일(화) 18:35
송종욱(가운데) 광주은행장이 2일 동구 대인동 본점에서 환율을 예측해 차익을 얻는 ‘환테크’ 금융고객을 겨냥한 새 예금상품에 1호 가입하고 있다.<광주은행 제공>
광주은행은 고객의 요구와 안전자산 선호 움직임을 반영한 ‘달라진(DOLLAR 眞) 환테크 외화 정기예금’을 출시했다고 2일 밝혔다.

달라진 외화 정기예금은 1000달러 이상을 3개월부터 12개월 이내로 예치하고 원화 환전 때 0.20%포인트의 우대 금리를 받는다.

고객이 지정한 희망 환율에 도달하면 자동으로 외화를 사고파는 외환 매매 예약 서비스도 시행한다.

지정한 환율 도달할 때 50% 환율 우대를 자동으로 적용해 원화계좌로 자동 입금처리 된다.

광주은행은 달라진 정기예금 출시와 함께 창립 53주년을 기념해 오는 12월13일까지 환율 우대 70%와 오삼불고기 밀키트 세트를 100명에게 전달한다.

송종욱 광주은행장은 이날 새 외화 정기예금 상품 1호 가입자로 나서며 “저금리 시대에 달러 환테크에 관심이 높은 고객을 위해 편리한 환테크 기능을 추가한 외화예금을 출시했다”고 말했다.

/백희준 기자 bhj@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