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남원형 공공배달앱 ‘월매요’ 서비스 시작
2021년 10월 15일(금) 07:00
남원형 공공배달앱 ‘월매요’가 공식 서비스에 돌입했다.

남원시는 최근 남원예촌 예루원에서 사또와 월매가 등장하는 퍼포먼스를 시작으로, 남원형 공공배달앱 ‘월매요’의 공식 출시를 알렸다. <사진>

‘월매요’는 소도시에 따른 행정예산 투입의 비효율성을 고려해 남원시와 가맹점, 앱 회사가 공동으로 참여·노력하는 지역맞춤형 배달앱이다.

가맹점은 매월 4만원의 이용수수료를 앱 회사에 납부하고, 남원시에서는 이 중 1만원을 가맹점에 지원한다. 소비자는 ‘월매요’에서 배달 주문을 하면 주문 건당 1000원의 모바일 상품권을 포인트로 지급받게 된다.

남원시는 앱 출시 초 소상공인들의 반응이 좋은 만큼, 가맹점이 빠르게 늘어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아울러 지속적 프로그램 업그레이드는 물론, 시정소식·구인구직·버스시간표·병원 및 약국 등 각종 생활정보를 한눈에 볼 수 있도록 시민들에게 서비스 할 계획이다.

이환주 남원시장은 “‘월매요’가 코로나19 등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남원=백선 기자 bs8787@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