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담양군 ‘전남형 지역성장 전략사업’ 선정
담양딸기 수출플랫폼 구축
2024년까지 100억 투입
스마트 육묘시설 등 확충
2021년 08월 12일(목) 18:46
담양군청
담양군은 11일 2022년 전남형 지역성장 전략사업 공모에 담양군의 ‘프리미엄 담양딸기 고부가가치화 및 수출 플랫폼 구축사업’이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전남형 지역성장 전략사업은 지역특성에 맞는 전략사업을 선정, 시·군의 자립적 발전역량을 강화하고 향후 지속성과 확장성이 높은 사업을 지원하는 공모사업이다.

선정된 담양군의 ‘프리미엄 담양딸기 고부가가치화 및 수출 플랫폼 구축사업’은 자체 개발한 ‘죽향’, ‘메리퀸’, ‘담향’ 딸기의 육묘단계 부터 스마트팜 생산, 가공, 유통단계까지의 전 과정을 통합 관리해 전국적인 경쟁력을 확보하고자 추진하는 사업이다.

사업은 내년부터 2024년까지 100억 원을 투입해 담양군 내 스마트 육묘시설을 확충하고, 안정적인 딸기 생산 및 가공, 유통, 수출이력 관리를 통한 담양딸기 글로컬(Glocal) 플랫폼을 구축해 디지털 농업의 혁신모델을 만들 계획이다.

담양군은 이번 사업의 추진이 완료되면 담양 농산물의 브랜드 가치 제고에 따른 농가소득 증대와 더불어 지역 내 관광지와 연계한 다양한 체험관광 프로그램을 통해 지역 경제에 선순환을 가져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최형식 담양군수는 “이번 사업을 통해 담양 프리미엄 명품딸기의 6차 산업화를 이끌어내 다양한 부가가치를 창출할 수 있도록 역량을 모아야 한다”며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프리미엄 담양딸기의 명성을 이어나갈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담양=노영찬 기자 nyc@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