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직장상사가 나를 억압해서…” 광양서 흉기 휘두른 50대 입건
2023년 03월 30일(목) 20:55
광양의 한 회사 사무실에서 직장상사에게 흉기를 휘두른 직원이 경찰에 붙잡혔다.

광양경찰은 29일 오후 4시 10분께 회사 사무실에서 직장상사에게 흉기를 휘둘러 다치게 한 혐의(살인미수)로 A(54)씨를 입건했다고 30일 밝혔다.

목 부분을 베인 B(58)씨는 병원으로 이송됐고, 생명에 지장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 당시 불안 증세를 보이던 A씨에게 B씨가 앉으라고 말하자, A씨가 격분해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B씨가 나를 억압해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천홍희 기자 strong@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