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전남 초교 무상 우유급식 올해부터 9만3000명 대상
2021년 01월 22일(금) 05:00
전남도교육청 전경 <광주일보 자료사진>
오는 3월부터 전남 지역 모든 초등학교에서 무상 우유 급식이 실시된다.

21일 전남도교육청에 따르면 무상 우유 급식 대상자는 전남 초등학생 전체 9만 3000여 명이다. 학생 1명이 방학 기간 등을 제외한 190일간 매일 개당 430원(200㎖) 하는 우유 1개씩, 연간 8만1700원을 지원받는 셈이다. 여기에 드는 예산 75억여 원은 국비와 지방비로 충당된다.

도 교육청은 무상 우유 급식으로 필수 영양소 섭취가 필요한 초등학생들의 성장기 발육과 건강 증진에 도움이 될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특히 우유 소비 증진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낙농산업 안정에도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도 교육청은 지난해까지 초·중·고등학교에 재학 중인 국민기초생활 수급자, 차상위계층, 한부모가족, 특수교육대상자 등 기본 지원 대상자들에게 무상 우유 급식을 했다.

또 전남도와 협업해 자체적으로 학생 수 240명 이하 학교 학생들과 교육비 지원 대상자, 국가유공자 자녀, 3자녀 이상 가구 자녀에게까지 대상자를 확대해 지원했다.

장석웅 전남도교육감은 “무상 우유 급식 대상자 확대를 위해 전남도와 지속해서 협의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대성 기자 bigkim@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