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여행
괌정부관광청 ‘랜선 괌여행’ 퀴즈 풀고 선물 받는다 |2020. 08.19

랜선으로 괌 여행을 떠나고 선물도 받는 ‘퀴즈 이벤트’가 마련됐다. 괌정부관광청이 내달 17일까지 ‘랜선 괌 여행 퀴즈 이벤트’를 펼친다. 코로나19 확산으로 해외 여행이 어려운 만큼 퀴즈를 풀면서 괌을 추억하고,침체된 괌 여행시장의 회복을 도모하기 위한 것으로 큐피트 채널을 통해서 진행된다. 모바일에서 큐피트에 접속한 후 매주 제공되는 퀴즈를 푸는…

힐링관광지로 사랑받는 국내외 섬 |2020. 08.18

‘구슬이 서말이라도 꿰어야 보배다’. 천혜의 자연경관을 자랑하는 전남의 관광현주소를 잘 설명해주는 속담이다. 수려한 풍광과 풍부한 예술자산을 보유한 전남은 매력적인 관광지임에는 틀림없다.하지만 전남의 섬이 세계적인 관광지로 변신하기 위해서는 발상의 전환이 필요하다. 무분별한 개발 보다는 섬의 고유한 가치와 풍광을 보존해야 한다는 얘기다. 근래 ‘지붕없는 미…

[그 섬에 가고 싶다] 여수 금오도 |2020. 08.18

◇해안절벽 명품 비렁길 간직 “겨우 30분 배 타고 들어가는데 섬이랄 것도 없다”는 이들이 있다면? “이 무슨 섭한 말씀!”이라고 반박해주고 싶은 곳. 해안절벽이 아름다운 섬, 보는 것조차 아까워 숨겨두었던 섬 여수 금오도로 찾아가 본다. 해양관광도시로 급부상하고 있는 여수에는 유·무인도를 포함해 300개가 넘는 섬이 있다. 이 가운데 여수에서 남서쪽…

[싸목싸목 남도한바퀴] 톡 쏘는 여수의 맛 덕분에 집나간 입맛 돌아와 부렀소 |2020. 08.11

‘해양관광휴양도시’ 여수에는해상케이블카와 아쿠아플라넷,예술랜드, 밤바다와 ‘낭만포차’ 등 볼거리와 즐길거리가 다채롭다. 오동도와 ‘금오도 비렁길’ 같은 생태 여행 코스도 여행자의 발길을 이끈다. 갯장어(하모)와 돌산 갓김치, 방풍잎, 해풍쑥 등 먹거리도 빠뜨릴 수 없는 ‘오감만족’ 여수로 떠나본다. ◇여수의 자랑 알싸한 돌산갓김치 독특한 향과 톡쏘…

[싸목싸목 남도 한 바퀴] 여름에 더 설레는 관광 휴양도시 '여수' |2020. 08.11

◇해상교량 건너며 남해 절경 만끽 ‘백리섬섬길’=바다를 가로질러 여수로 가는 새로운 길이 열렸다. 고흥반도와 여수반도 사이 놓인 4개 섬을 징검다리 삼아 5개의 다리로 연결, 지난 2월 28일 개통한 ‘백리섬섬길’이다. 고흥군 영남면 우두리에서 적금도, 낭도, 둔병도, 조발도를 차례로 거쳐 여수시 화양면 장수리와 연결된다. 5개 다리 이름은 고흥 쪽부터 팔…

[그 섬에 가고 싶다] ‘퍼플섬’ 신안 반월·박지도 |2020. 08.04

"그대 모습은 보랏빛처럼~ 살며시 다가왔지~" 눈에 보이는 모든 것들이 강렬한 보랏빛이다. 지붕과 도로, 자동차, 화장실, 안내표지, 심지어 쓰레기수거함까지 온통 보라색으로 물들었다. 하늘에서 내려다 본 보랏빛 물결은 더욱 장관이다. 해양안전부가 선정한 ‘올 여름 휴가철 찾아가면 좋은 섬’ 33 곳 중 하나로 선정된 신안군 안좌면 반월·박지도를 찾아 떠…

2165개 보석같은 섬 ‘찾아가는 섬’이 되다 |2020. 08.04

가우도, 금오도, 기점·소악도, 반월·박지도, 생일도, 연홍도, 청산도…. 전남 서남해에는 2165개의 보석 같은 섬들이 흩뿌려져 있다. 전국 섬의 64.5%를 차지하는 다도해는 전남의 비교우위 자원이다. 전남도의 ‘찾아가는 섬’과 ‘블루 투어’(Blue Tour·해양관광) 정책은 쇠락한 섬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순례자의 섬’ 1…

‘남도한바퀴’ 8월 1일 다시 달린다 |2020. 07.30

전남도가 코로나19 사태로 중단된 남도한바퀴 여름상품 운행을 8월 1일부터 재개한다. 전남도는 30일 “코로나19 확산세 안정화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1단계로 전환함에 따라 도내 관광시설물이 정상 가동할 것으로 예상해 남도한바퀴 운행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남도한바퀴 여름상품은 코로나19를 피해갈 수 있도록 실내관광지 보다 개방된 야외관광지로 편성했으며,…

300년 된 소나무 4600여 그루…‘솔숲 힐링’ 오세요 |2020. 07.28

◇보석 같은 다도해 절경 자랑하는 관매도 상조도, 하조도, 관매도, 독거도, 관사도, 대마도, 동거차도, 서거차도, 맹골도…. 진도 서남쪽 바다에 섬들이 점점이 흩어져 있다. 무려 154개(유인도 35, 무인도 119개)의 크고 작은 섬들이 새떼처럼 많다 해서 ‘조도군도(鳥島群島)’라고 불린다. 상조도 도리산 전망대에 오르면 보석을 흩뿌린 것 같은 다도해…

농림부, 27일부터 농촌 여행하면 최대 3만원 할인 |2020. 07.24

정부가 농촌 여행자에게 최대 3만원을 지원한다. 농림축산식품부는 농촌관광을 활성화하기 위해 오는 27일부터 ‘농촌관광 할인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23일 밝혔다. 농촌체험휴양마을, 관광농원 등 농촌 관광지를 찾은 여행객에게 이용금액의 30%, 최대 3만원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3차 추가경정예산에 반영됐다. 오는 27일부터 농협·신한·현대 3개 …

[싸목싸목 남도한바퀴] 영광 행복숲·황홀한 바다 노을…힐링이 절로 |2020. 07.20

◇맨발로 황톳길 걷는 ‘물무산 행복숲’=이보다 좋을 수 없다. 맨발로 황톳길을 호젓하게 걷는다. 영광 물무산 행복숲에 마련된 ‘질퍽질퍽 맨발 황톳길’이다. 시작점은 영광군 묘량면 흥곡저수지 인근 주차장(영광군 묘량면 덕흥리 615)이다. 도시인들이 맨발로 흙길을 걷는다는 것은 드문 경험이다. 흙길을 걷는다는 것은 원초적인 자연으로 돌아간다는 의미이다. 지…

[싸목싸목 남도한바퀴] 영광 로컬푸드 |2020. 07.20

‘옥당고을’영광의 매력은 끝없다. 맨발로 황톳길을 걷고 환상적인 일몰과 노을을 감상하며 자연과 호흡할 수 있다. 굴비와 한우, 백합, 애플망고, 모싯잎송편 등 먹거리도 풍부하다. 향화도항에 들어선 칠산타워와 칠산대교는 여행자들의 발길을 이끄는 ‘핫 플레이스’로 자리잡았다. 한여름, 자연경관과 역사문화가 어우러진 영광으로 안내한다. ◇영광에서 만난 당…

코로나 시대 안전 휴가…스테이케이션 대세 |2020. 07.15

‘코로나19’ 2차 유행이 여름휴가 트렌드도 확 바꾸어 놓았다. ‘언택트’(비대면)가 대세인 가운데 한 곳에서 장기간 머무르는 ‘스테이케이션(Stay+vacation)’이 부상하고, 다수가 함께하기보단 가족과 연인 등 소규모 단위로 휴가를 계획하는 이들도 늘고 있다. 14일 한국관광공사가 국민 1만9529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코로나19 국민 국내여행 영…

별헤는 밤 야간산책 |2020. 07.14

‘도시의 밤은 낮보다 아름답다’ 야간관광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직격탄을 맞은 관광산업의 구원투수로 떠올랐다. 근래 국내 지자체들은 ‘포스트코로나 시대’ 를 맞아 다양한 관광객 유치 전략을 짜느라 분주하다. 이젠 해운대 해수욕장처럼 사람이 밀집하는 유명 관광지보다는 한적한 숲길에서 산책하거나 도시의 소소한 일상을 체험하는 ‘착한…

찾아보니 널렸네…나만의 ‘안전휴가’ |2020. 07.07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팬데믹(감염병의 세계적 대유행)은 삶의 자전축을 뒤흔들었다. 여행패턴 역시 마찬가지이다. 모든 가치관은 ‘안전’을 최우선시 한다. 해외여행은 엄두를 못내고 국내 덜 알려진 장소를 찾아가는 ‘언택트’(비대면) 여행이 확대됐다. 올 여름휴가는 마스크를 쓴채 보내야할 형편이다.‘코로나 19’가 가져온 뉴노멀 시대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