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대학병원 소식] 어촌의료봉사·배우균 교수 대한종양내과학회 구연상·간 수호대 우수사업 선정
2023년 09월 18일(월) 12:35
○조선대병원, 장흥 회진면 어촌 의료봉사

조선대병원(병원장 김경종)은 최근 수협재단의 협조를 통해 장흥군 회진면 회진다목적홀 1층에서 의료봉사활동을 펼쳤다.<사진> 이번 장흥군 의료봉사는 어업인에 대한 의료지원을 통해 어촌지역사회 유지발전과 어업인의 삶의 질 향상을 목적으로 기획했다.

의료봉사단 총괄을 맡은 정재한 대외협력팀장(심장혈관 흉부외과 교수)을 비롯해 가정의학과, 마취통증의학과, 정형외과, 직업환경의학과 교수진과 약사, 간호사, 물리치료사, 사회복지사 등 23명의 교직원으로 구성됐다. 이번 의료봉사 활동은 200여 명의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진료상담과 투약 ▲혈압 및 당뇨체크 ▲물리치료 ▲영양제 수액 주사 등 다양한 의료서비스가 제공되어 지역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받았다.

○화순전남대병원 배우균 교수, 대한종양내과학회 구연상

화순전남대병원 종양내과 배우균 교수가 최근 대한종양내과학회 국제학술대회(KSMO 2023)에서 구연상(Oral Presentation Awards)을 수상했다.

대한종양내과학회(KSMO)는 국내 종양내과 학회 중에 가장 권위 있는 학회로 알려져 있으며, 전 세계 암 관련 분야 연구자들이 연구성과를 발표하고 공유하는 학술행사다. 50개국 이상에서 1700여 명의 관련 분야 석학들이 참석했으며 발표는 영어로만 진행된다.

배 교수는 학회에서 화순전남대병원 고양석 교수와 조성범 교수를 포함한 4개 기관(동아대병원·카톨릭성모병원·영남대병원) 및 이제중 혈액내과 교수(박셀바이오 대표이사)와 함께 진행한 ‘자가 면역 NK 세포와 간 동맥 주입 화학 요법을 이용한 전이 간세포암 환자를 위한 제2상 연구’에 대해 발표했다.

○전남대병원, ‘간 수호대’ 우수사업 선정

전남대병원 장기이식센터와 광주동구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가 알코올성 간질환으로 이식받은 환자들의 생존율을 높이기 위해 협업해 운영 중인 ‘My Liver(간) 수호대’사업이 지역특화 우수사업으로 선정되는 등 주목을 받고 있다.

장기이식센터와 광주동구중독관리센터는 지난 1월 30일 업무협약을 통해 알코올 의존으로 인한 간이식 후 음주 재발을 예방할 수 있고, 환자의 장기적인 생존율과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 것을 목표로 ‘My Liver 수호대’사업을 시작했다. 우리나라에서 알코올성 간질환으로 간이식 후 음주 재발을 예방하기 위한 알코올 회복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병원은 전남대병원이 유일하다.

/김민석 기자 mskim@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