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광양시, 전남 세정평가 2년 연속 최우수상 수상
2023년 05월 18일(목) 17:25
광양시가 ‘2023년 전남도 지방세정 종합평가’에서 2년 연속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광양시에 따르면 전남 도내 22개 시·군 대상으로 ▲지방세수 확충 ▲세외수입 징수 ▲지방세정 운영 등 3개 분야 32개 항목에 대한 2022년 실적이 평가됐다.

시는 3개 분야에서 높은 점수를 받아 2년 연속 최우수상을 수상하게 됐다. 이를 통해 상 사업비 7500만 원과 포상금 700만 원을 받게 되면서 8년 연속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광양시는 작년 도세 1416억 원, 시세 2659억 원 등 지방세 4075억 원을 징수해 전년도 대비 1042억원(34%)의 세수 증가로 세입 목표를 초과 달성했다.

시는 ▲지방세를 편리하게 납부할 수 있는 지방세 및 세외수입 무인수납기 설치 확대 ▲지방세 야간민원상담실 운영 ▲마을세무사 무료 세무 상담 활성화 ▲찾아가는 어린이 세무 교실 운영 ▲지방세 길라잡이 책자 및 지방세 홍보 달력 제작 배부 등 시민 맞춤형 납세 편의 시책과 납세자권익보호, 세원 확충 시책 등을 꾸준히 도입한 것이 좋은 평가로 이어졌다고 설명했다.

이 외에도 ▲세무공무원 업무연찬 토론회 ▲지방세와 세외수입 역량 강화 교육 ▲분기별 비리 방지 점검을 통해 직원들의 업무역량과 전문성을 향상도 세정에 보탬이 됐다.

이강기 광양시 세정과장은 “이번 수상은 어려운 시기에도 성실하게 납세해 준 시민들의 힘이 크다”며 “앞으로도 시민들에게 보탬이 되는 시책을 개발하고 시민 행복의 밑거름이 되는 자주재원을 확충하겠다”고 말했다.

/광양=김대수 기자 kds@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