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지역 작가들이 담은 전남 풍경…전남도립미술관 신(新)소장품전
3월26일까지
2023년 01월 15일(일) 22:00
나현 작 ‘포모사 프로젝트’
전남도립미술관(관장 이지호)은 2023년을 여는 첫 전시로 신(新)소장품전을 오는 3월26일까지 개최한다.

이번 신소장품전은 2021년 하반기부터 2022년까지 도립미술관이 수집한 작품들을 도민들에게 선보이는 전시다. 신소장품전에서는 동시대성과 현대성을 지닌 작품과 전남지역 출신의 작가, 전남의 풍경을 담은 작품들이 관람객을 만난다.

이번 전시애는 권세진, 김동석, 나현, 박종영, 이정록 등 작가 24명의 다양한 작품이 출품됐다. 특히, 현대미술관으로서의 정체성을 확고히 하는 설치, 조각, 뉴미디어 등 다양한 장르의 작품들을 공개한다.

더불어, 전남 최초의 도립미술관으로서 수집에 주력하고 있는 전남 출신 작가들의 작품과 순천만, 고흥 등 전남 지역의 아름다운 풍경이 담긴 작품들도 다수 선보이고 있다.

신(新)소장품전의 대표 작가들로는 조각과 구동장치를 결합한 키네틱 작품들을 선보이는 여수 출신의 박종영 작가가 있다. 또한, 지나간 역사를 상기시키는 작품을 신문이라는 매체를 통해 선보이는 나주 출신의 최요안 작가와 다큐멘터리에 이미지를 결합해 아카이브 작업을 진행하는 나현 작가도 눈길을 끈다.

/김미은 기자 mekim@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