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한국섬진흥원, 한·일 섬 지자체 잇는다
4일간 일본 방문 국제교류 간담회
2022년 12월 20일(화) 18:15
한·일 섬지역간의 교류가 활성화될 전망이다.

한국섬진흥원(KIDI)이 지난 12일부터 16일까지 일본을 방문해 국내 섬과 일본 섬(이키노시마, 하치조지마) 지역 간의 교류를 주선, 섬 발전 우수사례를 공유하고 인구소멸 및 지역(섬) 소멸 등을 논의했다. 지난 12일 하치조마치 야마시타 토모나리 촌장과의 국제교류간담회에 이어 16일 시라카와 히로카즈 이키시 시장과 간담회를 가졌다. <사진>

지난 13일에는 주일본 대한민국대사관을 방문해 윤덕민 대사를 접견했다. 이와 함께 한국섬진흥원은 방일 기간 중 일본이도센터와 일본섬학회, 3개 광역자치단체 일본사무소장을 잇따라 만나 간담회를 개최하고 각종 의견을 수렴했다. 오동호 한국섬진흥원장은 “‘섬이 위기가 아닌, 새로운 기회’라는 전환점에 있다”면서 “국내·외 교류 활성화 등을 통해 한국의 아름다운 섬을 홍보, 알리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윤현석 기자 chadol@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