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장성 도시 미관, 시민정원사가 맡는다
1기 전문가 46명 배출…2022년까지 100명 육성
2021년 06월 30일(수) 03:00
옐로우시티 장성 1기 시민정원사 수료식이 지난 24일 장성군 농기계 교육장에서 열렸다. <장성군 제공>
장성군이 삶의 터전에 향기를 더해줄 46명의 군민 조경 전문가를 배출해 눈길을 끌고 있다.

장성군은 최근 농기계 교육장에서 지난해까지 교육을 맞친 1기 시민정원사에 대한 수료식을 가졌다.

이번에 배출된 시민정원사들은 지역 곳곳에 자리잡은 마을 정원을 전문적으로 관리하는 역할을 맡게 된다.

장성군은 지난해 6월부터 12월까지 총 20회에 걸쳐 1기 시민정원사 교육을 진행했다. 참가 주민들에게는 정원 조성과 관리법 등 전문 지식 습득과 현장 실습의 기회가 제공됐다.

1기 시민정원사들은 교육 과정 중에도 도시를 아름답게 가꾸기 위해 구슬땀을 흘렸다.

제1황룡교, 방구다리 회전교차로, 애플탑 등 8개 지역에 정원을 조성해 경관을 산뜻하게 변모시켰다. 교육을 마친 후에도 ‘옐로우시티 시민정원사 봉사회’를 결성해 방치돼 있던 공간에 정원 4곳을 신규 조성하기도 했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버려진 땅에 꽃을 피우는 시민정원사는 장성군의 희망찬 미래를 함께 그려가는 리더들”이라며 “오는 2022년까지 총 100명의 시민정원사를 육성해 정원문화 수준을 한 단계 높이고, 사계절 향기로운 옐로우시티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장성=김용호 기자 yongho@kwangju.co.kr